내 영광(榮光)을 드러내겠다       관련항목 :
곧 재건되는 성전이 다시금 하나님의 임재를 상징하는 처소가 될 것임을 뜻한다.